현지 보도자료_STEM Fair

4월 보도자료.jpg

'Parents motivate children to love science'

 

By Cynthia Mwilolezi, ARUSHA

 

Arusha City Council Education Officer Anthony Mushi said the government still has a long way to go to ensure it participates with private educational institutions, in providing opportunities for young people to study science. Speaking yesterday in Arusha at an exhibition of science, technology, and mathematics, Mushi said in order to enable young people to enjoy the lessons it is important for parents and guardians to ensure that their children learn science lessons at an early age. and they ran their lives, without relying on the government or the individual to hire them. He said despite the institution providing cooperation to the government, many government schools still conduct ICT examinations, few and no more than five in the city, and even the existing ones are facing a shortage of resources and readiness for students and teachers to learn.

 

A project facilitator at e3 Empower Africa, George Mushi said the exhibition was aimed at providing science education and inspiring students to love the subjects. "We are talking about employment challenges, but if our young people are studying ICT, there are some things they can do to make the importance of science education in school.  Young science students from school and college will inspire and become good ambassadors for their peers,” He said. He said e3 Empower Africa is an institution dedicated to providing technology education to young people in the community and that it has already reached many young people, especially primary, secondary and tertiary students and those who did not have the opportunity to study.

 

He mentioned some of the things they teach them how to make and employ jobs, including how to make fire alarms, websites, and telephone systems. The theory makes students unaware of how to apply the knowledge, unlike when they are taught in action it builds them intellectually.

 Director of e3 Empower Africa, Ji Young Yoon Rhee said the aim of providing such education to Tanzanian children is to promote science and technology for students and they have already provided the program at Arusha Girls Secondary School. The three-year program, funded by the Korea International Cooperation Agency (KOICA) through the e3 Empower project, will be completed by 2023, aiming to reach many schools in Arusha Region.

'아이들이 과학을 사랑하도록 동기 부여를!'

 

Cynthia Mwilolezi, ARUSHA

 

Arusha 시의회 교육 담당관 Anthony Mushi는 정부가 젊은이들에게 과학을 공부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사립 교육 기관과 함께 참여하도록 하려면 아직 갈 길이 멀다고 말했습니다. 어제 Arusha에서 STEM Fair에서 Mushi는 젊은이들이 수업을 즐길 수 있도록 하려면 부모와 보호자가 자녀가 어린 나이에 과학 수업을 배울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정부의 협력에도 불구하고 5개 도시의 공립학교만이 ICT 시험을 실시하고 있으며, 기존 학교조차도 학생과 교사가 배울 수 있는 자원과 준비가 부족한 상황에 직면해 있다고 말했습니다.

 

e3 Empower Africa의 프로젝트 진행자인 George Mushi는 이 전시회가 과학 교육을 제공하고 학생들이 주제를 사랑하도록 고무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우리는 취업 문제에 대해 이야기하지만 우리 젊은이들이 ICT를 공부한다면 학교에서 과학 교육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할 수 있는 몇 가지가 있습니다. "라고 그는 말했습니다. 그는 e3 Empower Africa가 지역사회의 젊은이들에게 기술 교육을 제공하는 데 전념하는 기관이며 이미 많은 젊은이, 특히 초등, 중등 및 고등 학생과 기회가 없었던 사람들에게 도달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화재 경보기, 웹 사이트 및 전화 시스템을 만드는 방법을 포함하여 직업을 만들고 고용하는 방법을 가르치는 것에 대하여 언급했습니다. 이론만으로는 학생들이 지식을 적용하는 방법을 알지 못한다고 말했습니다. e3 Empower Africa의 이지영 대표는 탄자니아 어린이들에게 이러한 교육을 제공하는 목적이 학생들을 위한 과학 기술을 홍보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e3 Empower는 이미 Arusha Girls Secondary School에서 프로그램을 제공했습니다. 한국국제협력단(KOICA)이 e3 Empower 프로젝트를 통해 자금을 지원하는 3개년 프로그램은 아루샤 지역의 많은 학교에 도달하는 것을 목표로 2023년까지 완료됩니다.